이선주의 '맹탐정 고민상담소', 원주시 청소년 추천도서 선정
상태바
이선주의 '맹탐정 고민상담소', 원주시 청소년 추천도서 선정
  • 이종국 기자
  • 승인 2020.05.12 16: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 괴산 문광면 출신의 청소년문학가 이선주 씨의 장편소설 '맹탐정 고민상담소(문학동네)'가 원주시가 청소년들이 꼭 읽어봐야 하는 청소년 추천도서에 지난달 선정됐다.

이선주 작가는 현재 괴산군 공무원을 퇴직하고 괴산군재향군인회장에 취임한 이제덕 회장의 차녀로 자라나는 청소년들의 세밀한 심리 묘사와 간결한 문장으로 재밌고 쉽게 소설을 집필했다.

이번 장편소설은 <창밖의 아이들>로 제5회 문학동네청소년문학상 대상을 수상하고, 동화 <그냥 베티>와 그림책 <외치고 뛰고 그리고 써라!> '태옹아 밥 먹자' 시리즈로 왕성하게 활동하고 있는 이선주 작가의 신작 소설이다.

이 작품은 맹승지라는 명석하고 추리력 뛰어난 관찰력과 사명감을 가진 산이군의 유일한 탐정이 누구든 한 번은 청소년 시절에 겪고 있는 고민들을 풀어내는 이야기다.

작가는 "시대는 변하고 있고 문제가 표면에 드러나는 사회가 그렇지 않은 사회보다 좋다고 생각한다""청소년들이 많이 듣고 말하고 건강하게 자랐으면 한다"는 말로 끝맺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