괴산군 공무원, “코로나19 함께 이겨내자”...자발적 성금 모금
상태바
괴산군 공무원, “코로나19 함께 이겨내자”...자발적 성금 모금
  • 괴산사랑신문
  • 승인 2020.03.16 09: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괴산군청
괴산군청

코로나19의 추가 확산을 막기 위해 사투를 벌이고 있는 충북 괴산군 공무원들이 확진자 발생으로 큰 어려움을 겪고 있는 장연면 오가리 주민들을 위해 성금 1332만원을 모금한 사실이 알려져 화제다.

이번 성금 모금은 총 11명의 코로나19 확진환자가 발생해 충청북도 감염병 특별관리지역으로 지정된 장연면 주민들을 돕기 위한 군 공무원들의 자발적 참여로 이뤄졌다.

앞서 군은 코로나19의 지역사회 추가 확산을 막기 위해 확진자가 다녀간 오가리마을 경로당 2곳을 폐쇄하고, 종교시설 집회 금지와 이 지역 통과 시내버스의 무정차 운행 등의 내용이 포함된 행정명령을 내렸다.

또한 군은 주민들의 이동 제한을 강력히 권고하는 행정지도 조치도 함께 내리면서 이 마을 주민들은 자율격리에 들어가 바깥출입을 자제하고 있다.

군은 철저한 방역을 위해 장연면 일원 2곳에 소독방역통제소를 설치해 차량 소독과 탑승자 발열 여부를 체크하고 있으며, 주민이동통제반을 가동하는 등 민관이 함께 힘을 모아 감염병 확산 방지에 모든 역량을 집중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장연면 주민들을 위한 후원금과 물품 등이 각계각층에서 답지하고 있다면서, “많은 분들께서 보내주신 성원이 사생활을 포기하고 생업도 중단한 채 자발적인 이동제한 조치에 적극 동참해 주고 계시는 장연면 주민들께 큰 힘이 되길 희망한다고 전했다.

한편, 공무원들이 모금한 1332만원은 충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장연면 주민들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