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천면지역사회보장協, 사랑찬(饌) 밑반찬 지원사업 ‘스타트’
상태바
청천면지역사회보장協, 사랑찬(饌) 밑반찬 지원사업 ‘스타트’
  • 괴산사랑신문
  • 승인 2020.02.07 09: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밑반찬 지원은 물론 말동무까지...고독사 예방 큰 도움
사랑찬(饌) 밑반찬 지원사업
사랑찬(饌) 밑반찬 지원사업

충북 괴산군 청천면지역사회보장협의체(공동위원장 노현호·김문구)가 이달부터 ‘사랑찬(饌) 밑반찬지원사업’을 다시 시작했다.

7일 협의체에 따르면 이 사업은 지난해 처음 시작된 것으로, 관내 독거노인가구를 위한 찾아가는 맞춤형 복지 지역특화사업의 일환으로 추진되는 지역공동사업이다.

 

이 사업에는 지역 내 여러 단체가 참여한다. 우선 청천면적십자봉사회가 재능기부로 밑반찬을 만들고,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과 적십자봉사회 회원, 생활지원사 등이 반찬을 배달하는 역할을 맡는다.

 

이들은 매월 두 차례에 걸쳐 20곳에 달하는 독거노인가구를 방문, 다양한 종류의 밑반찬을 직접 전달하면서 안부를 묻는다.

 

특히, 직접 찾아가 소소한 대화도 나누면서 어르신들의 정서적 소외감 해소와 고독사 예방에 큰 도움이 되고 있다는 게 협의체의 설명이다.

 

협의체는 지난해 밑반찬을 지원받은 어르신들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한 결과, 호응도가 꽤 높았다고 전했다.

 

맛있는 밑반찬 지원 만해도 매우 감사한 일인데 왕래가 없던 집에 정기적으로 찾아와 말동무를 해줘 더욱 좋았다는 게 어르신들의 공통된 의견이었다고 협의체는 설명한다.

 

올해는 밑반찬 지원 봉사활동이 있는 날마다 커피를 지원하겠다는 지역 기업체가 있어 지역사회에 더 큰 온기를 불어 넣을 전망이다.

 

노현호 공동위원장(청천면장)은 “따뜻한 이웃사랑을 적극 실천하고 있는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들과 의미 있는 일에 기꺼이 동참해 준 적십자봉사회 회원들께 깊이 감사드린다”며, “사랑찬 밑반찬 지원사업이 민간부문에서의 나눔 문화 확산에 큰 계기가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한편, 올해 사랑찬 밑반찬 지원사업은 지난해 괴산사랑운동 평가회에서 받은 상금(민간부문 우수상) 300만원으로 추진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