괴산군, “고추 재배 전 우수한 품종 선택이 먼저”
상태바
괴산군, “고추 재배 전 우수한 품종 선택이 먼저”
  • 괴산사랑신문
  • 승인 2020.01.16 09: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괴산군농업기술센터
괴산군농업기술센터

충북 괴산군 농업기술센터(소장 전영희)는 고품질 고추 재배를 위해 파종 전 품종을 신중히 선택해 줄 것을 농가에 당부하고 나섰다.

16일 군 농업기술센터에 따르면 우수한 품질의 고추 생산을 위해서는 우선 뛰어난 착과력과 함께 착색이 잘 되고 건조시간이 빠른 품종을 선택해야 한다.

 

또한 재배 후기까지 생육이 좋아야 하고, 크기가 균일하고 고춧가루가 많이 나오는 것이 좋다.

 

이와 함께 역병, 바이러스 등의 병과 가뭄·습해 등에 강하고, 환경조건에 의한 생리장해가 적은 품종을 골라야 한다.

 

최근 폭염, 가뭄 등의 이상기후로 열과 등과 같은 생리장해는 물론 역병, 탄저병, 풋마름병 발생이 늘고 있다.

 

특히, 총채벌레에 의한 칼라병과 진딧물에서 전염되는 다양한 바이러스 피해가 증가하고 있다.

이러한 문제로 탄저병, 풋마름병, 칼라병 등에 강한 품종과 노동력 절감을 위한 대과형 품종 등이 많이 판매되고 있다.

 

최근 바이러스, 탄저병 등의 피해를 입은 농가에서는 이러한 병에 저항성이 있는 내병계 품종을 선택하는 것이 중요하다.

 

또한 새로운 품종으로 바꿀 경우 기존 재배법과 달라 각별한 주의가 필요한데, 기존 재배품종을 유지하면서 새로운 품종의 면적을 조금씩 늘려가는 것이 좋다.


군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고품질의 고추를 생산하고 병해충 피해를 줄이기 위한 새로운 품종을 선택할 때는 품종 특성 및 가격, 재배환경 등을 신중히 고려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