땅 구입해 마을에 기부 이귀동 할머니 ‘화제’
상태바
땅 구입해 마을에 기부 이귀동 할머니 ‘화제’
  • 괴산사랑신문
  • 승인 2020.01.03 17: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감물면 대상동에 사는 이귀동翁(76)이 그 주인공이다.
이귀동 할머니
이귀동 할머니

충북 괴산군 감물면(면장 이규서)에서 마을을 위해 값진 선행을 펼친 할머니가 있어 화제다.

3일 감물면에 따르면 그동안 타 지역인 소유의 농지가 진입로 주변에 자리 잡고 있어 마을주민들이 통행하는데 불편이 있었는데, 이를 안타깝게 여긴 이 할머니가 최근 이 농지를 개인 돈으로 구입해 마을에 기부했다. 이 농지의 면적은 777(235) 규모로, 구입비가 1500만원에 달한다.

마을주민 A(68)이 진입로는 마을의 오랜 고민거리였다면서, “적은 금액도 아닌데 선뜻 농지를 구입해 희사한 이 할머니의 마을 사랑에 큰 감동을 받았다고 말했다.

이귀동 할머니는 행복은 나눌 때 더 커진다. 단지 마을주민을 위해 했을 뿐이라며 자신을 낮췄다.

한편, 이 할머니는 고령임에도 불구하고 마을의 대소사에 적극 나서고 있으며, 올해 처음 열린 괴산김장축제에서 감물면 대표로 노래자랑에도 참가하는 등 긍정적이고 활발한 성격으로 마을의 활력소 역할을 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